포스트

프랑스 영웅 K웹툰으로 재탄생하는 6.25 참전 이야기

info 속보

한국전쟁 주요 승전 '지평리 전투' K-웹툰으로 재조명

1951년 2월, 지평리 전투에서 일어난 극적인 전투 과정과 참전한 프랑스 군인의 이야기가 K-웹툰으로 그려지고 있습니다. 이번 기사에서는 지평리 전투와 K-웹툰에 대한 내용을 다루겠습니다.

지평리 전투: 중공군에 대한 유엔군의 첫 승리

지평리 전투는 6.25 전쟁 중 중요한 승전 중 하나로 꼽힙니다. 1951년 2월, 중공군의 4차 공세를 견디며 유엔군의 서울 재수복의 발판을 마련한 전투였습니다. 이 전투에서 유엔군은 5천여 명이 5만 명 가량을 물리치며 중공군에 대한 첫 승리를 거두었습니다.

프랑스 대대의 참전

지평리의 유엔군은 연대급 규모의 미군과 대대급 규모의 프랑스군으로 구성되었습니다. 이때 프랑스 대대는 2차 세계 대전의 프랑스 영웅 랄프 몽클라르 장군이 이끌었습니다. 랄프 몽클라르 장군은 4성 장군이었으며, 6.25 전쟁에 참전하기 위해 중령 계급 강등을 자처한 프랑스 군인입니다.

K-웹툰으로의 재조명

KT의 자회사 '스토리위즈'는 1951년 2월의 지평리 전투를 통해 유엔군의 용기와 헌신을 웹툰으로 다시 그리기로 결정했습니다. 이웃에서는 "지평 전투 자체의 어떤 극적인 전개, 그리고 몽클라르 장군이라고 하는 감동적인 요소가 있어서 그게 웹툰 소재로 잘 통할 거라고 생각했습니다"라고 언급했습니다.

스토리위즈는 현재 스토리 구성을 마치고 작화를 시작한 단계이며, 연재는 올해 10월쯤 시작될 예정입니다.

마치며

6.25 전쟁의 중요한 전투 중 하나인 지평리 전투와 그 속에 함축된 프랑스 대대장 몽클라르 장군의 이야기가 K-웹툰으로 다시 그려지고 있습니다. 이를 통해 새로운 시각으로 역사를 접하는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됩니다.

유용한 생활 정보가 필요하시다면, qoogle.tistory.com

이 기사는 저작권자의 CC BY 4.0 라이센스를 따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