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트

오거돈 출소 여직원 추행 현장에서 이끌리는 모습 눈길

info 속보

부산 전 시장 오거돈, 강제추행 혐의로 징역 3년 선고

오거돈 전 부산시장이 여직원을 강제 추행한 혐의로 징역 3년을 선고받았습니다. 이에 대한 상세 내용을 살펴보겠습니다.

오거돈 전 부산시장, 징역 3년 선고 후 출소

2024.6.26/뉴스1 기사를 바탕으로 작성되었습니다.

오거돈 전 부산시장은 징역 3년을 선고받은 후 26일 부산 사상구 구치소에서 출소했습니다. 2018년 11월과 2020년 4월에 각각 여직원을 강제추행하거나 추행을 시도하여 징역 3년을 선고받은 사안입니다.

오거돈 전 부산시장의 강제추행 혐의 사건

2024.6.26/뉴스1 및 관련 기사를 참고하여 작성하였습니다.

사건 발생 시기사건 내용
2018년 11월부산시 소속 여직원 A씨에 대한 강제 추행 및 추행 시도
2020년 4월다른 여직원 B씨에 대한 추행 및 상해

이러한 강제추행 혐의로 오거돈 전 부산시장은 징역 3년을 선고받았으며, 해당 혐의에 대한 선고 후 사실은 확인되어야 합니다.

유용한 생활 정보가 필요하시다면, qoogle.tistory.com

이 기사는 저작권자의 CC BY 4.0 라이센스를 따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