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트

유명 강사 자녀 부정행위 적발로 감독관 위협

info 속보

수능 시험 부정행위로 인한 강사 A씨 재판

대학수학능력시험(수능) 부정행위로 인한 강사 A씨의 재판과 불기소처분에 대한 내용을 알아봅시다.

혐의와 재판결과

서울남부지검 형사2부는 강사 A씨를 명예훼손·협박 등 혐의로 불구속기소했으며, A씨의 아내 B씨는 혐의없음 등 이유로 불기소처분을 받았습니다.

부정행위와 1인 시위

A씨는 자녀의 수능 부정행위로 인해 감독관의 학교로 찾아가 1인 시위를 벌였으며, 학교를 방문하여 협박성 발언을 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검찰과 경찰의 입장

검찰 관계자는 "공정한 입시 관리에 대한 사회적 신뢰를 저하하는 범죄, 교사의 기본권 또는 정당한 교권을 침해하는 범죄에 대해 엄정하게 대응하겠다"고 밝혔습니다.

강사 A씨의 입장

A씨는 논란이 불거지자 사과문을 올리면서도 "저희 자녀는 종료령 후에 답안을 작성한 일이 없다"고 주장했습니다.

감독관 학교 방문혐의재판결과
학교 방문 및 1인 시위명예훼손·협박 등불구속기소 및 불기소처분

 

유용한 생활 정보가 필요하시다면, onioninfo.kr

이 기사는 저작권자의 CC BY 4.0 라이센스를 따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