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트

의사 특권층 미온 대응에 법으로 처리해야 환자단체

info 속보

한국중증질환연합회 성명 요약

한국중증질환연합회가 18일에 발표한 성명에 따르면, 의사들의 집단휴진에 대한 비난과 불법행동에 대한 규탄을 통해 정부에 적극적인 대응을 촉구했습니다. 정부의 미온적 대응과 국민의 원성을 지적하며, 불법에 가담한 의사들에 대한 엄정한 행정 및 사법 처분을 요구했습니다. 또한, 의료시장의 개방과 외국 의사들의 채용, 불법 의대 교수들의 파면과 대체 교수 모집을 촉구했습니다.

연합회의 주장 포인트

한국중증질환연합회는 이번 성명을 통해 정부의 미온적 대응과 국민의 원성에 대한 지적과 함께, 불법에 가담한 의사들에 대한 엄정한 처벌 및 법 집행 강조를 주장했습니다. 또한, 의료시장의 개방과 외국 의사의 채용, 불법 의대 교수의 파면과 대체 교수 모집을 촉구했습니다.

대응 요구사항

한국중증질환연합회는 불법 행동에 대한 엄정한 행정 및 사법 처분의 실시와 법 집행 강조를 촉구했습니다. 또한, 의료시장의 개방, 외국 의사의 채용, 불법 의대 교수의 파면, 대체 교수 모집을 주장했습니다.

이 기사는 저작권자의 CC BY 4.0 라이센스를 따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