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트

30대 남성 낮에는 개발자 밤에는 불법사이트 운영으로 구속

info 속보

한국 IT 개발자의 해외 불법 스트리밍 사이트 운영 사건

한국의 IT 개발자가 해외에 서버를 두고 불법 스트리밍 사이트 및 성 착취물 공유 사이트를 운영한 혐의로 검찰에 넘겨졌습니다. 이에 대한 상세한 내용을 살펴보도록 하겠습니다.

범행의 내용

30대 남성 A씨는 2019년 5월부터 불법 스트리밍 사이트 3개와 성 착취물 공유 사이트 4개를 운영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이를 통해 약 38만여 개의 국내 드라마 등의 영상물과 30만여 개의 성 착취물을 유포한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IT 전문가의 역량

A씨는 컴퓨터공학을 전공하고 IT 업체에서 10년 이상 프로그래머로 일한 전문가입니다. 이를 통해 해외 불법 스트리밍 사이트의 운영방식과 수익구조를 파악하고 직접 사이트를 개설했습니다.

수익 및 규모

해당 사이트들은 월 방문자 수가 120만여 명에 달하며, A씨는 이를 통해 배너 광고 등을 게시하여 1억 2천만 원 상당의 부당 이득을 챙겼습니다.

이 기사는 저작권자의 CC BY 4.0 라이센스를 따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