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트

푸틴 김정은 정상회담 백악관 관계 심화

info 속보

러-북 정상회담 사전 조율, 미국의 우려

러-북 정상회담에 앞서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만나게 되었고, 미국 백악관은 이에 대한 우려를 표명하고 있습니다.

  • 푸틴 대통령이 북한에 도착하여 국빈 방문을 진행했다는 소식이 전해졌습니다.
  • 러시아 언론은 러-북 정상회담을 통해 포괄적 동반자 협정에 서명하고 공동 성명을 발표할 것이라고 전하고 있습니다.
  • 미국 백악관은 러시아와 북한 간의 협력 강화를 우려하며, 한반도의 평화와 안정 유지에 대한 우려를 표명하고 있습니다.
푸틴 방북방한 24년 만러시아와 북한 간의 협력 강화

미국의 우려와 관련된 전문가 평가

러시아의 미국 및 동맹국에 대한 고립 노력과 관련하여 전문가들은 러시아의 행보를 분석하고 있습니다. 또한, 이에 대한 미국의 우려와 관련된 전문가들의 평가도 나와 있습니다.

  • 존 닐슨-라이트 한일 프로그램 책임자는 푸틴 대통령의 행동을 미국과 동맹들의 러시아 고립 노력에 대한 대응으로 평가하고 있습니다.
  • 존 닐슨-라이트 책임자는 미국과 동맹들의 관점에서 러시아의 권위주의 정권 간의 관계를 심화시키는 행보로 해석하고 있습니다.
  • 북대서양조약기구(NATO) 사무총장인 옌스 스톨텐베르그는 미국을 방문하며 북한이 우크라이나를 침공한 러시아를 지원하고 있다고 지적하고 있습니다.
러시아의 미국 및 동맹국에 대한 고립 노력러시아의 행동을 분석하는 전문가들옌스 스톨텐베르그의 발언
이 기사는 저작권자의 CC BY 4.0 라이센스를 따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