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트

행정 축구인들 사라져야 이영표 고개 숙여

info 속보

이영표 KBS 해설위원, 대한축구협회 비판

이영표 KBS 해설위원은 대한축구협회의 차기 국가대표팀 감독 선임 과정에 대한 비판적인 발언을 펼치면서 축구계와 팬들 사이에서 논란을 빚고 있습니다. 그의 인터뷰 내용을 살펴보겠습니다.

해설위원의 주장

이영표 KBS 해설위원은 대한축구협회의 차기 국가대표팀 감독 선임 과정을 비판하면서 "나를 포함한 축구인들은 행정을 하면 안 된다"며 협회를 향한 비판을 쏟아냈습니다. 또한 "한국 축구가 퇴보했다는 비판에 동의한다"고 밝히기도 했습니다.

클롭급 감독 발언

이 해설위원은 "협회가 '클롭급 감독'과 접촉하고 있다"고 발언한 바 있으며, 이에 대해 "협회가 이야기를 한 것"이라고 해명했습니다. 그러나 "다시는 협회를 한번 믿어보자는 이야기를 하지 않을 것"이라며 축구팬들에게 사과의 뜻을 밝혔습니다.

대표팀 감독 선임 절차

이 해설위원은 대한축구협회의 대표팀 감독 선임 과정에 대해 절차적 문제와 협회의 행정적인 실수를 지적하면서 "이번 일을 계기로 축구인이든 축구를 좋아하는 누구든 함께 지혜를 모아 큰 변화가 있었으면 좋겠다"는 바람을 밝혔습니다.

감독 선임 과정의 파문

최근 협회의 감독 선임 과정과 관련하여 발생한 논란의 중심에선 이 해설위원 또한 강한 비판을 쏟아내며 축구계와 팬들의 시선을 사로잡고 있습니다.

축구계의 미래

이영표 KBS 해설위원의 발언을 통해 현재 축구계가 직면한 문제와 미래에 대한 우려가 공론화되고 있습니다. 대한축구협회는 이 같은 비판에 어떠한 대응을 보일지 주목됩니다.

구분내용
비판 내용나를 포함한 축구인들은 행정을 하면 안 된다. 협회가 좋은 외국인 감독을 모셔올 것으로 기대했고 한번만 믿어보자는 취지였다.
클롭급 감독 발언다시는 협회를 한번 믿어보자는 이야기를 하지 않을 것. (축구팬들에게) 사과하고 싶다.
파문이번 일을 계기로 축구인이든 축구를 좋아하는 누구든 함께 지혜를 모아 큰 변화가 있었으면 좋겠다.

 

유용한 생활 정보가 필요하시다면, opensis.kr

이 기사는 저작권자의 CC BY 4.0 라이센스를 따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