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트

박주민 채상병 사건 은폐 의혹 여당 의원 제보 확인 중

info 속보

민주당 의원, 박주민, 수사 외압 및 정치 개입 의혹에 대한 발언

박주민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최근 해병대원 사망 사건에 대한 진상규명TF 단장으로서 수사 과정에서 외압과 다른 차원의 개입을 주장하며, 이에 대한 제보가 들어왔다고 밝혔습니다. 의원은 "지금은 제보 단계라서 더 아주 구체적으로 말씀드리기는 어려우나, 정치권 차원에서도 움직임이 있었다"고 언급했습니다. 또한 "대통령실, 부처, 정부 부처에서 움직였다는 얘기만 나오는데, 그걸 좀 넘어선 범위, 정치권에서도 좀 움직인 것 아닌가"라며 정치권이 사건을 축소하고 은폐하는데 개입했다는 의혹을 제기했습니다.

민주당의 수사 외압 국정조사 요구 및 추진 계획

민주당은 어제 수사 외압 국정조사를 추진하기 위해 요구서를 제출했으며, 정치권의 개입 의혹에 대해서도 따져 묻겠다는 입장을 밝혔습니다. 박주민 의원은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 내에서도 외압이 있었는지, 국가인권위원회 내부에서도 사건 처리와 관련돼 외압이 있었는지 살펴보려고 하고 있고요"라며 수사 과정에서 발생한 외압 의혹을 종합적으로 파악하고자 한다고 밝혔습니다.

법사위와 민주당의 입법청문회 및 처리 방침

법제사법위원회에 따르면, 모레(21일) 이종섭 전 국방부 장관, 임성근 전 사단장 등이 출석하는 입법청문회를 진행할 예정이며, 민주당은 또한 '채상병 특검법안'을 가능한 빨리 처리할 계획을 밝히고 있습니다.

이 기사는 저작권자의 CC BY 4.0 라이센스를 따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