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트

전기차 수요 둔화 현장점검으로 구매혜택 및 투자인센티브 검토

info 속보

한국 정부, 전기차 산업 지원 방침 발표

정부는 최상목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전기차 산업을 살펴본 후, 다양한 지원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기업들은 안전 우려 완화와 세제 혜택 연장, 충전 인프라 확대 등을 강조하며 정부의 적극적인 지원을 요청했습니다.

 

전기차 산업 현황 및 간담회 결과

최 부총리는 전기차 전용공장을 방문하며 현장 간담회를 통해 전기차 산업의 현황을 파악하고, 기업들의 의견을 청취했습니다. 이를 통해 전기차 산업의 애로와 건의사항을 파악하고자 했습니다.

  • 친환경화·전동화 추세로 인한 글로벌 경쟁 심화
  • 기업들의 안전 우려에 대한 인식 변화 필요성
  • 세제 혜택 연장, 충전 인프라 확대, 사용 후 배터리 산업 통합 지원체계 필요성

 

최 부총리의 발언

최 부총리는 전기차가 미래 모빌리티의 핵심이며, 투자와 일자리 창출에 큰 기여를 하는 신성장동력이라고 강조했습니다. 또한, 현장과 긴밀하게 소통하여 다양한 지원 방안을 검토하고 개선해 나갈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전기차 산업의 핵심전기차 구매혜택, 투자 인센티브 등의 지원 방안 다양하게 검토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의 발언을 통해 전기차 산업에 대한 정부의 관심과 지원 의지가 확인되었습니다. 기업과 정부가 협력하여 전기차 산업을 발전시키는 데 기대가 큽니다.

유용한 생활 정보가 필요하시다면, qoogle.tistory.com

이 기사는 저작권자의 CC BY 4.0 라이센스를 따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