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트

아프리카TV 숲의 상표권 소속사 공유·공효진의 이유!

info 속보

아프리카TV, 매니지먼트 숲 부정적 이미지 영향

아프리카TV가 숲(SOOP)으로 변경하고 글로벌 사업을 확장하면서 매니지먼트 숲이 상표권 침해 금지 가처분을 신청했습니다. 매니지먼트 숲은 자사의 상호인 '숲엔터테인먼트'의 상표권을 소유하고 있으며, 아프리카TV의 새로운 상호와 로고가 유사성을 띄어 부정적 이미지를 불러올 우려가 있다고 주장했습니다.

매니지먼트 숲의 입장과 대응

매니지먼트 숲은 자사의 상호를 사용해온 역사와 상표권에 대해 강조하며, 아프리카TV의 행위가 상표권 및 부정경쟁방지에 위배된다고 주장했습니다. 또한, 아프리카TV의 로고가 소속 배우들에게도 부정적인 영향을 끼칠 수 있다고 우려하며 이에 대응하기 위해 상표권 등 침해금지 가처분 신청을 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아프리카TV의 입장과 대응

아프리카TV 측은 현재 '내부 확인 중'이라는 입장을 전하며 매니지먼트 숲의 주장에 대한 구체적인 답변을 내놓지는 않았습니다. 그러나 이번 사안이 빠르게 해결되기 어렵고, 양측의 입장이 대립되어 있음을 감안할 때 장기적인 분쟁의 소지가 있음을 시사하고 있습니다.

종합적으로 본 두 회사 간 분쟁의 영향 예측

두 회사 간의 분쟁이 장기화될 경우, 이는 두 회사의 이미지와 결국에는 소속 배우들의 이미지에 영향을 미칠 수 있습니다. 특히, 매니지먼트 숲이 소송을 통해 이미지 보호에 적극적으로 대응하고 있음을 감안할 때, 이번 사안이 계속되면 소속 배우들의 활동 및 이미지에 부정적인 영향을 미칠 가능성이 있습니다.

매니지먼트 숲 입장아프리카TV 입장
상표권 침해를 주장하며 가처분 신청'내부 확인 중'이라는 입장 전달
부정적 이미지 영향 우려 표명구체적인 입장 밝히지 않음
이 기사는 저작권자의 CC BY 4.0 라이센스를 따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