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트

아프리카TV 공유와 공효진이 소속된 숲 상표권 소송

info 속보

아프리카TV의 부정적 이미지와 매니지먼트 숲의 입장문

최근 아프리카TV의 상호를 '숲'으로 변경하고 'SOOP'을 CI로 사용하며, 이로 인해 매니지먼트 숲이 상표권 침해금지 가처분을 신청한 상황에 대해 알아봅시다.

매니지먼트 숲의 주장

매니지먼트 숲은 2011년 설립 이후 '숲엔터테인먼트'로 상호를 사용하고 있으며, '숲엔터테인먼트'와 '매니지먼트숲', 'Soop' 표장에 대한 상표권을 보유하고 있다고 주장하고 있습니다. 그리고 아프리카TV의 '숲' 상호 및 'SOOP' CI 사용은 이러한 상표권과 상호권을 침해한다고 주장하고 있습니다.

매니지먼트 숲의 우려

매니지먼트 숲은 아프리카TV의 '숲' 로고가 소속 연예인들의 이미지에 영향을 미칠 수 있는 부정적인 이미지를 야기할 수 있다는 우려를 표명하고, 해당 유사성으로 인해 아프리카TV의 부정적인 이미지가 소속 연예인들에게 영향을 줄 수 있다고 걱정하고 있습니다.

매니지먼트 숲의 대응

매니지먼트 숲은 상표권 등 침해금지 가처분 신청을 통해 이 문제에 대응할 예정이며, 불필요한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각별한 주의를 당부하고 있습니다.

아프리카TV의 입장

아프리카TV 측은 현재 "내부 확인 중"이라는 입장을 전하고 있습니다.

소속 배우들의 이미지에 대한 우려

매니지먼트 숲에는 공유, 공효진, 남주혁, 서현진, 수지 등 인기 배우들이 속해있으며, 유사한 상표를 사용하는 아프리카TV의 부정적인 이미지가 이들의 이미지에 영향을 미칠 수 있다는 우려가 제기되고 있습니다.

향후 대응 방안

매니지먼트 숲은 앞으로도 소속 배우들의 이익을 부당하게 침해하는 행위에 대해 단호하게 대응할 예정이라고 밝히고 있습니다.

매니지먼트 숲의 주장매니지먼트 숲의 우려
숲엔터테인먼트 상호 사용 및 상표권 보유아프리카TV의 부정적 이미지로 소속 연예인에 영향 우려
상표권 및 상호권 침해 주장소송을 통한 대응 및 불필요한 피해 방지
이 기사는 저작권자의 CC BY 4.0 라이센스를 따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