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트

용인시와 이천시 반도체산업 발전을 위한 협력 강화

info 속보

이천-용인 반도체 산업의 공동발전을 위한 동반성장 업무협약

17일 이천시청 1층 소통큰마당에서 열린 ‘이천-용인 반도체 산업의 공동발전을 위한 동반성장 업무협약’에서 이천시와 용인시가 반도체 산업을 발전을 위해 공동 노력을 이어나가기로 했다. 협약은 이천시와 용인시의 상생협력 업무협약의 일환으로, 반도체 주요 시설의 연계도로망 구축과 정부, 광역자치단체를 대상으로 건의활동을 함께 추진하는 내용을 담고 있습니다. 이에 대해 이천시의 김경희 시장은 "반도체 물류 간 이동을 원활하게 하기 위해서는 교통망 확충이 절대적으로 필요하다"고 강조했습니다.


동반성장 업무협약 주요 내용

동반성장 업무협약의 핵심 내용은 지방도 및 국도 건설계획에 대한 협력과 반도체 클러스터를 지원하는 기업의 경쟁력 강화를 위한 상호 협력입니다. 또한, 국토부와 경기도 등 상급기관에 대한 공동건의문을 통해 공동 노력과 협력을 다지고자 한다는 것입니다.

  • 국지도 84호선 및 지방도 325호선, 318호선 건설계획에 대한 협력
  • 반도체 클러스터를 지원하는 기업의 경쟁력 강화를 위한 상호 협력
  • 상급기관에 대한 공동건의문을 통한 공동 노력과 협력

김경희 이천시장의 발언

이천시의 김경희 시장은 "반도체 대기업이 위치한 도시 간의 도로망 연결을 통해 대한민국 반도체 메가시티 조성에 한 발 더 나아갈 수 있게 됐다"고 말했습니다.

이천시장 김경희용인시장 이상일
"반도체 대기업이 위치한 도시 간의 도로망 연결을 통해 대한민국 반도체 메가시티 조성에 한 발 더 나아갈 수 있게 됐다"

 

이 기사는 저작권자의 CC BY 4.0 라이센스를 따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