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트

백종원 연돈볼카츠 수익 보장 공정위 신고

info 속보

연돈볼카츠 가맹점주협의회 관련 소식 알아보기

연돈볼카츠 가맹점주협의회와 전국가맹점주협의회가 18일 서울 강남구 더본코리아 본사 앞에서 연돈볼카츠 가맹점 피해사례 발표 기자회견을 열었습니다. 이에 대한 관련 소식을 살펴보겠습니다.

가맹점주의 혐의

연돈볼카츠 가맹점주들은 24일 백종원 씨가 대표로 있는 외식기업 더본코리아를 가맹사업법 등 위반 혐의로 공정거래위원회에 신고했습니다. 이들은 가맹본부가 기대 매출과 수익을 과장 홍보하고, 가격 결정에 관여한 것으로 주장했습니다.

혐의를 근거로 한 행동

연돈볼카츠 가맹점주협의회와 전국가맹점주협의회는 이날 오후 해당 외식기업에 대한 가맹사업법과 공정거래법 위반 혐의 신고서를 공정위에 제출했다고 밝혔습니다.

피해 주장

가맹점주 측은 월 3천만원 수준의 매출과 20∼25%의 수익률을 보장받았으나, 실제 매출은 1천500만원으로 절반에 그치고 수익률도 7∼8% 정도라고 밝히면서, 가격을 결정하는 권한이 가맹본부에게서 침해당했다고 주장했습니다.

외식기업 측의 입장

더본코리아 측은 매출액과 수익률을 보장한 사실이 없다고 반박했습니다. 또한, 일부 가맹점주가 금전적 보상을 요구했던 사실을 공개하여 입장을 명확히 했습니다.

가맹점주협의회의 대응

가맹점주협의회는 가맹본부 담당자가 지난 간담회에서의 발언이 담긴 녹취록을 공개하여 이에 맞서고 있습니다.

법률 대리인의 주장

법률대리인은 가격 결정에 관여하고, 기대 매출과 수익을 약속한 것은 가맹사업법과 공정거래법 위반이라고 강조했습니다.

유용한 생활 정보가 필요하시다면, opensis.kr

이 기사는 저작권자의 CC BY 4.0 라이센스를 따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