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트

최태원 사과한 재산분할 오류로 세기의 이혼 여론가를 가열

info 속보

최태원 SK그룹 회장, 재산분할 소송 판결에 대한 대응 전략

 

최태원 SK그룹 회장의 재산분할 소송 판결에 대한 대응 전략은 최근 많은 관심을 끌고 있습니다. 이에 대한 상세한 내용을 살펴보겠습니다.

최태원 SK그룹 회장, 항소 결심 및 이유 설명

최태원 SK그룹 회장은 재산분할 소송 판결에 대한 항소 결심을 밝히고, 이에 대한 이유를 설명했습니다.

  • 최 회장은 판결에 치명적인 오류가 있다며 상고 결심 배경을 조목조목 설명했습니다.
  • 재산분할의 핵심 쟁점이던 주식 가치 산정을 잘못했다고 주장하며, 판결문의 오류를 지적했습니다.

SK그룹의 주장

SK그룹 측은 재산분할 소송에 대한 판결에 대해 다음과 같이 주장했습니다.

주장
재산분할의 핵심 쟁점이던 주식 가치 산정을 잘못해 노소영 아트센터 나비 관장의 내조 기여를 과도하게 계산했다고 주장했습니다.
SK 주식이 최 회장의 아버지인 최종현 선대회장 시절에는 12.5배, 최 회장 재임 기간에는 355배 올랐다고 판단했는데, 실제와 반대로 해석했다는 겁니다.

재판부의 대응

재판부는 최태원 SK그룹 회장 측의 지적을 반영하여 판결문을 수정하였습니다. 그러나 판결금액에 대한 수정은 없었습니다.

  • 재산분할로 1조 3,808억 원을 지급하라는 판결은 그대로 유지되었습니다.

최태원 SK그룹 회장의 입장

최태원 SK그룹 회장은 판결에 대한 이의를 제기하고 법적 절차를 검토 중이라고 밝혔습니다.

노소영 아트센터 나비 관장 측의 대응

노소영 아트센터 나비 관장 측은 최태원 SK그룹 회장 측의 반박에 즉각적으로 대응하여 판결문 전체를 공개하자고 주장했습니다.

 

최태원 SK그룹 회장과 노소영 아트센터 나비 관장 측 간의 재산분할 소송을 둘러싼 여론전은 더욱 복잡해질 전망입니다.

 

마무리

최태원 SK그룹 회장과 노소영 아트센터 나비 관장 간의 재산분할 소송을 둘러싼 각종 주장과 대응은 논란을 불러일으키고 있습니다. 향후 판결문 수정 및 법적 절차에 대한 관심이 높아질 전망입니다.

 

 

 

 

TV 기사문의 및 제보

TV 기사문의 및 제보는 아래 카톡/라인으로 문의하실 수 있습니다.

 

 

 

 

 

이 기사는 저작권자의 CC BY 4.0 라이센스를 따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