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트

서울아산병원 교수들 내달 일주일 휴진…장기화 가능성

info 속보

병원 휴진 관련 정책과 교수들의 대응

서울아산병원 교수들이 7월 4일부터 일주일간 휴진에 돌입하기로 하였으며, 그 이후 정부의 대응에 따라 휴진 기간을 연장할 계획이라고 합니다. 이에 대한 관련 내용과 교수들의 대응에 대해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휴진 관련 설문 조사 결과

울산대학교 의과대학 교수 비상대책위원회가 서울아산병원 교수들을 대상으로 휴진과 관련해 설문 조사한 결과, 대다수의 교수가 7월 4일 휴진에 찬성한다는 응답을 했으며, 휴진 기간에 대한 질문에서는 정부 정책에 따라 연장 조정을 원하는 비율이 높았습니다.

응답 내용응답 비율
7월 4일 휴진에 찬성한다79.1%
일주일 휴진 후 정부 정책에 따라 연장 조정54.0%
무기한 휴진30.2%

의료계 전면 휴진과 교수들의 대응

대한의사협회(의협) 주도로 의료계 전면 휴진과 의사 총궐기대회가 열리는 18일과 관련하여, 서울아산병원 교수들의 60.9%가 휴진을 하거나 연차를 내어 진료를 보지 않는 등의 조치를 취했으며, 나머지 교수 중 82.9%가 휴진에 대한 지지 의사를 밝혔다고 합니다.

서울아산병원 외에도 '빅5' 병원 교수들의 휴진 돌입은 가속화하고 있습니다. 서울대학교 의대 교수들은 17일부터 무기한 휴진에 돌입하였으며, 연세대학교 의대 교수들도 오는 27일부터의 무기한 휴진을 예고하였습니다.

이 기사는 저작권자의 CC BY 4.0 라이센스를 따릅니다.